선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선교소식

6월 선교편지(강태윤 선교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새소망교회 작성일 20-06-07 05:57 조회 14회 댓글 0건

본문

할렐루야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이지만 주님께서 함께 하여 주셔서 건강하게 잘 지나시기를 기도 합니다

베들레헴은 코로나 초기부터 의료 시설이 열악한 상태이다 보니 약3 달간 봉쇄 조치로 동네와 동네 사이를 차단해서 참으로 어려운 가운데 있지만, 그래도 주님 안에 잘 견디고 있습니다. 속히 지금의 어려운 상황들이 지나 일상적인 생활로 돌아가기를, 모두가 마음껏 자유롭게 지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저희 형편과 특별한 기도 부탁을 드리려 합니다

1) 약 한달 반 정도 오른 쪽 갈비 옆 부분에 통증이 있어 기다리다가 동네 병원에 가서 피 검사와 심전도를 했는데 아무 이상이 없다고 진통제를 먹으라고 하는데, 여전히 통증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제가 당뇨가 있어 하루에 두 번 인슐린 주사를 맞는 상황인데, 이곳 상황들이 한국과 달라 많이 신경이 쓰이고, 가능한 한국에 가서 정밀 검사를 하고픈데, 현재 비자가 없는 상태에서 밖에 나갈 수 없습니다

부족한 저의 건강을 위해 기도를 부탁 드립니다. 
1cfed87d6db47dc3e41cf9f5aa2ecb92_1591477015_1857.jpg
 

2)베들레헴 보아스 뜰에 많은 분들의 기도와 헌신으로 한국교회 최초로 중동에서 대지를 구입하고 건축 공사를 해서 10년여 만에 마무리 중에 있습니다.

놀라운 주님의 역사이고 은혜임을 고백합니다(대지 약 450평에 연 건평 640평 반지하,지상 총 5층 규모로 방과후 교실. 유치원, 한방 클리닉, 도서관. 예배당, 숙소(약 50명 숙박 가능) 식당, 기도실등)

1993년 오슬로 협정을 보면서 미래의 한국교회의 중동과 이스라엘 , 팔레스타인 선교를 위한 교도부가 필요함을 느꼈고, 오랜 동안 기도하면서 대지를 2007년 구입하여 정식으로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에 등록을 하고 2010년 3월 공사를 시작하여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이곳 까지 올 수 있었음은 주님의 전적인 은혜이고, 많은 분들의 기도와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이곳 중동지역에서 대지를 구입하고 건축을 한다는 것, 특히 선교를 위한 공간을 확보한다는 것은 참으로 놀라운 일입니다.

 

현재 저희들이 큰 어려움에 처해 있습니다,

바로 비자 문제입니다.

지금까지 어렵지만 힘들게 비자를 팔레스타인 정부에 등록된 한국문화원을 통하여 팔레스타인 정부를 통하여 이스라엘 군당국으로부터 비자를 연장하여 왔습니다, 팔레스타인 정부는 비자를 발급할 수 없기에 통로로 해서 이스라엘 군 당국으로부터 처음에는 6개월, 다음에 1년 씩 비자를 연장하여 왔습니다, 매년 비자를 연장할 때마다 참으로 힘든 과정을 견디며 어렵게 비자를 연장하여 왔는데, 2017년 11월 비자가 만기되어 재 연장을 하려 신청을 하였는데, 비자 연장이 거부 되었습니다, 팔레스타인 지역에 오래 된 외국인들에게 이스라엘 정부가 비자 발급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하여, 지금까지 비자없이 지내고 있는 형편입니다

지난 3년 동안 비자를 발급 받기 위해 여러 모양으로 애를 쓰고 만나고, 백방으로 노력을 하였지만 정책적인 문제라 쉽지 안았습니다.

30년 동안 이곳에 살면서 비자문제로 추방도 당해봤고. 비자 신청할 때 마다 겪은 어려움등은 이루 말로 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

그래도 견디며 그 때마다 주님의 역사하심으로 이곳 까지 왔는데, 이번에는 상황이 전혀 다릅니다.

초기 2년 동안 비자 재 발급을 위해 당뇨가 있음에도 금식과 기도로 하나님께 간구하며 여러 사람들을 만나 도움을 요청하였고, 좋은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 했다가 좌절 되기를 여러 차례 했고, 결국은 희망이 없음을 알고 작년 말에는 포기를 하고 그냥 이 곳에서 무작정 지내기로 아내와 결정을 했습니다.

그런데 미국 죠지 타운대학에서 공부하는 둘째 사무엘( 3학년으로 국제관계학을 전액 장학생으로 공부)이 작년 가을 학기에 이스라엘에서 온 교환 교수님의 수업을 들었는데, 그 분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평화 협정 당시 이스라엘측 협상 수석 대표였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변호사로 개인 로펌과 연구소를 운영한다고 했습니다

사무엘이 방학을 맞아 베들레헴에 올 1월 초에 왔고, 함께 텔아비브에서 그 교수님을 만나 함께 점심 식사를 하면서 한국과 한국교회에 대해 이야기를 했고, 특별히 한국교회가 이 땅을 위해 많은 기도와 평화를 이루기 위해 노력들을 하고 있다는 것을 설명했는데, 자기에게 한국에 관해 이야기 해 준 사람이 없어서 잘 몰랐었는데, 한국과 한국교회를 이해 할 수 있게 되었다고 좋아 했습니다.

이어서 제가 앞으로도 한국교회가 더욱 이 땅을 위해 많은 일들을 하려고, 베들레헴 보아스 뜰에 대지를 구입하고 건축을 하였는데, 비자 문제가 생겨서 어려움이 있다고 솔직하게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랬더니 자기가 비자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을 하겠다고 즉석에서 이야기를 해서, 그렇다면 정식으로 변호사 수임을 해서 비자문제 해결을 위해 정식으로 하자고 했습니다.

그날 만남 이 후 매달 변호사비로 한달에 2925 불을 지불하고 있습니다.

1월 당시만 해도 코로나 문제가 심각하지 안은 상태여서 센터에 순례객들과 선교팀들이 머물면서 센타 사용료와 경비, 헌금등으로 변호사비를 감당할 수 있겠다고 판단을 했었는데, 갑자기 2월 달부터 코로나 19로 이스라엘도 셧다운이 되고 봉쇄가 되어 모든 순례객들이 급히 떠나고 더 이상 순례객들이 올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하게 되어, 저희 센타도 그 후로 지금까지 폐쇄 되어진 상태입니다.

현재까지 4번의 변호사비를 지불한 상태입니다, 문제는 봉쇄가 계속되고 코로나 문제가 해결 되지 안으면 순례객들이 방문하기 어려운데, 이 상태가 지속되면 변호사비를 계속 지불하기에 어려움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지난 순례객들로 인해 모아두었던 센타 경비들이 곧 바닥을 드러 낼 것 같습니다,

이런 상황을 전혀 예상을 못해 요즈음 심적으로 힘든 상태에 있습니다.

저희도 어렵지만, 코로나로 인해 세계 경제가 안 좋은 상황에서 모두가 힘들어 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참으로 조심 스럽습니다, 어려운 때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 쉬운 것은 아니지만, 저희들의 개인적인 생활이 아니라 매달 들어가야 할 변호사비 이기 때문에( 이스라엘은 언제 해결이 될지 예상하기 어렵습니다, 대부분이 문제의 해결이 길어 질 수 있습니다) 최소한 올 해 안에 지불 할 변호사비를 준비해야 할 것 같습니다,

 

저희를 보지 마시고 앞으로 보아스 센타를 통해 이곳 선교를 지속적이고 공식적으로 이루어 갈 수 있기 위해서는 저희들의 비자 문제가 이번에 꼭 해결이 되어야 합니다( 아울러 비자 문제 해결과 함께 이스라엘 정부에 공식적으로 한국교회로 등록하는 절차도 함께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문제는 정말 많은 기도가 필요한 사항입니다)

그래야 비자 문제 없이 후배 사역자들도 와서 마음껏 사역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습니다.

어렵지만 조금씩 마음을 모아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가장 좋은 해결책은 주님께서 속히 비자문제를 해결 해 주시는 것이 저희들의 바램입니다

이 어려운 때 이런 기도 부탁을 드리는 것이 송구하지만, 현재 저희들의 형편과 이곳 미래의 선교를 위해 다시한번 작은 힘들을 모아 변호사비를 충당 할 수 있도록 특별히 기도와 후원 으로 함께 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베들레헴에서 강 태윤 선교사 드립니다.

 

선교사 카톡: joyhous

인터넷 폰:070-7562-0868

아틀란타 새소망 장로교회

3090 Holly Springs Road, Marietta, GA 30062 T : 770.579.3546 E : atnewhope@gmail.com

Copyright © 새소망교회 All rights reserved.